한밭일보
뉴스행정
대전-중국 선양과 자매결연체결세계로 열린 대전시 국제적 위상 제고 및 중국 도시들과 교류 확대
김태정 기자  |  abc0007@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7.30  01:48:2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염홍철 대전광역시장과 천하이보(陳海波) 선양시장
한밭일보 김태정 기자=대전광역시는 29일 오후 중국 선양시 영빈관에서 염홍철 대전광역시장 및 천하이보(陳海波) 선양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대전-선양시간 자매결연협약을 체결했다.

인구 800만 명의 선양시는 동북3성의 중심 도시로서 요녕성의 성도이며, 동북3성의 관문도시로서 요녕성의 정치․경제․문화 중심이자 중국 10대 도시의 하나이기도 하다.

대전시와는 2003년 우호협력 체결을 했다. 대전시는 2003년 이래 선양에 대전사무소를 설치․운영해 오고 있다. 선양시는 2003에 대전시가 주축이 되고 있는 세계과학도시연합(WTA)에 가입한 바 있다. 현재까지 양도시간 공무원 교류를 비롯해 문화․청소년․경제 교류 등 폭넓게 교류를 해오고 있다.

대전광역시는 이번 선양시와의 자매결연 협약체결로 총 13개 자매도시를 갖게 되었으며 중국내 자매우호도시는 난징, 선양, 허페이, 지난, 우한, 칭다오 등 6개로 늘어나 대전 기업의 중국진출에 더욱 유리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대전시 중국 동북3성 진출에 더욱 확고한 발판을 마련한 것으로 평가되어 향후 선양을 거점으로 한 중국 동북3성지역과의 경제․문화 교류는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이와 관련, 대전시는 이번 양도시의 자매결연과 함께 대전의 14개 기업이 참가한 “한․중 기술수출로드쇼”가 선양시에서 29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되고 있어 대전시 중소․벤처기업의 중국 특히 동북3성 진출의 기반을 다지고 있다.

한편, 대전시 대표단은 29일 중국 선양시와의 자매결연 협약체결 및 선양시 도시계획전시관 시찰을 끝으로 6박8일간의 독일, 중국 출장일정을 마치고 30일 귀국할 예정이다.

대전시의 국제교류 현황

- 자매결연도시 (11개국 13개 도시)
일본 오다(‘87.11), 미국 시애틀(’89.10), 중국 난징(‘94. 11), 헝거리 부다페스트(‘94.4) 캐나다 캘거리(’96.3), 멕시코 과달라하라(‘97,4), 스웨덴 웁살라(‘99.10), 러시아 노보시비르스크(’01.10), 호주 브리스번(‘02.6), 베트남 빈증성(‘05.5), 일본 삿포로(`10.10), 남아공 더반시(`11.9), 중국 선양(’13.7)

- 우호 도시 ( 9개국 12개 도시)일본 쯔구바(‘99.10), 칠레 라세레나(‘99. 11), 독일 프랑크푸르(‘03. 6),  중국 우한(`06.11), 중국 지난(`11.6), 프랑스 니스껑까(’05.10), 알제리 알제(‘05.5), 중국 허페이(’03.10), 라오스 루앙프라방(`07.2.1), 세이셸공화국 빅토리아(`09.10), 이탈리아 피렌체(`10.11), 중국 칭다오(’13.6) 

김태정 기자 abc0007@daum.net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인기기사
1
[인터뷰] 박병종, 평화의 도시 '세계해양문화...
2
박병종 이사장, 세계 3대 투자자 짐 로져스와...
3
충북도의회 건설환경소방위원회, 2020년 충청...
4
서울 영등포구의회, 2019년도 행정사무감사 ...
5
성신여대 평생교육원 웃음치료사 스피치과정,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본부 : 대전광역시 서구 월평동 673번지 한밭빌딩 2층
서울본부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신6길 28-9 204호   |  전화 : 02-2679-2007  |  팩스 : 02-2679-2007
등록번호 : 서울, 아03265  |  등록일자 : 2013년 1월 28일  |  발행·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3 한밭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anbattime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