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일보
서울서울시
은평구, ‘경도인지장애 어르신’ 찾아가 인지 학습 돕는다인지기능과 기억력이 감퇴한 어르신에 인지 학습활동 방문 지원
김태정 기자  |  tvyonhap@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6.08  18:50:1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은평구, ‘경도인지장애 어르신’ 찾아가 인지 학습 돕는다

[한밭일보] 은평구 치매안심센터는 경도인지장애와 조기치매 어르신 대상으로 다양한 인지 학습활동을 방문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센터는 서울시 도심권50+센터 ‘건강코디네이터 사업단’과 업무협약을 맺고 지원에 나선다.

건강코디네이터가 대상 어르신을 찾아가 치매예방운동, 인지학습 워크북, 회상놀이, 미술활동 등을 지원하는 것이 골자다.

‘경도인지장애’는 인지기능과 기억력 감퇴가 객관적으로 확인은 되지만, 일상생활 수행 능력은 보존돼 있어 아직은 치매가 아닌 상태를 뜻한다.

건강코디네이터는 경도인지장애와 치매관련 전문교육을 이수한 만 50세 이상 67세 미만 보건·의료·복지 분야 퇴직자다.

이들은 대상 어르신과 일대일로 매칭돼 2인 1조로 어르신 댁에 방문 후 약 1~2시간 동안 다양한 인지 학습활동을 돕는다.

현재는 8명의 어르신이 주 1회 가정방문 학습을 지원받고 있다.

센터에 따르면 건강코디네이터는 퇴직 후에도 어르신을 돕는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일에 대한 자신감과 보람을 찾을 수 있고 혜택을 받는 어르신 또한 맞춤형 인지 활동을 통해 질 높은 프로그램을 제공받아 인지능력 향상과 어르신 우울감과 고독감 해소에 큰 도움이 된다고 전한다.

또한 보호자에게도 대리 케어에 대한 감사와 안도감을 줄 수 있어 상호 만족도가 높은 사업으로 평가받는다.

활동 후에는 참여기관과의 회의, 사례 발표 등으로 사업의 성과를 공유하고 미흡한 점을 수정하는 계기로 삼고 있다.

건강코디네이터 사업 관련 문의 사항은 은평구 치매안심센터로 하면 된다.

은평구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기관과의 업무협약과 연계를 통해 어르신에게 도움이 되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포토뉴스
인기기사
1
은평구, ‘경도인지장애 어르신’ 찾아가 인지 ...
2
은평구, 인권의식 향상 위한 ‘2022년 인권...
3
카드뉴스 | 서강석 송파구청장 당선 인사
4
김영선 국회 등원 "윤석열 대통령 축하난 받아...
5
국가유공자의 날 제정을 위한 예배, 기념식 가...
6
대전시의회 홍종원 행정자치위원장,‘대전미술협회...
7
충남도의회 효율적인 의회 운영 제도 개선 나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본부 : 대전광역시 서구 월평동 673번지 한밭빌딩 2층
서울본부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신6길 28-9 204호   |  전화 : 070-8615-0072  |  
등록번호 : 서울, 아03265  |  등록일자 : 2013년 1월 28일  |  발행·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3 한밭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anbattime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