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일보
뉴스사건사고
美 남가주 어윈데일 밀러맥주 공장 오는 9월 폐쇄
박준호 기자  |  jaebol@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1.10  13:01:1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오는 9월에 문을 닫게 될 밀러쿠어스의 美 남가주 어윈데일 맥주 생산공장

美 남가주 210번 프리웨이 선상에 위치한 밀러쿠어스의 어윈데일 맥주 생산공장이 오는 9월에 문을 닫게 될 전망이다.  LA 타임스는 8일자 기사에서 밀러 쿠어스의 어윈데일 생산공장을 소유하고 있는 몰슨 쿠어스 브루잉이 오는 9월 이 공장 가동을 중단하고 폐쇄할 계획이라고 보도했다. 공장 폐쇄의 원인은 계속되는 라이트 맥주의 판매 감소가 누적된 것으로 나타났다.

40년된 어윈데일 맥주공장에서 생산된 맥주는 지난해 480만 배럴로, 대부분 서부지역의 261개 판매지점에 제공되어왔다. 어윈데일 맥주공장 폐쇄의 주 요인은 최근 들어 라이트 맥주의 판매가 급감한데 따른 것이다.

‘비어 마케터스 인사이트’(Beer Marketer‘s Insights)에 따르면 라이트 맥주의 출고량은 2013년 7,000만 배럴에서 2018년에는 5,800만배럴로 17%나 급감했다. 이 기간 동안 전체 맥주 출고량은 2억700만 배럴에서 2억600만 배럴로 소폭 하락하는데 그쳐 대조를 보였다. 생산량 감소에 따른 어윈데일 맥주 공장의 가동 중지 결정은 몰슨 쿠어스 브루잉이 지난해부터 본사를 시카고로 이전하고 500여명의 직원을 해고하는 등 대대적인 구조조정을 생산량 감소에 따른 것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몰슨 쿠어스 브루잉은 경쟁업체인 팹스트 브루잉에 공장과 시설을 4개월 내에 매입해야 한다는 조건으로 225에이커 규모의 어윈데일 맥주공장을 1억5,000만달러에 매입하는 것을 제안했다. 현재 팹스트 브루잉은 어윈데일 맥주공장에서 자사의 대표 제품인 팹스트 블루리본 등 몇 가지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현재 어윈데일 맥주공장과 직원 470여명이 일을 하고 있으며 이들의 운명은 팹스트 브루잉의 결정에 따라 좌우될 것으로 예상된다.

박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인기기사
1
[릴레이인터뷰]자유한국당 강서갑 김창남 국회의...
2
[릴레이인터뷰]더불어민주당 김종남 대전유성을 ...
3
김소연 예비후보, 탈핵단체에 “미신과 공포 조...
4
송파갑지역위원회.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종식을 위...
5
관악구의회 이성심 의원, 2020 제7회 지구...
6
김두관 국회의원, 예비후보 등록 첫 일정 양산...
7
이강진 세종국회의원 예비후보, 14일 16시 ...
8
강남 보건의료단체장들과 전현희 국회의원, 강남...
9
어기구 국회의원/당진, 제21대 총선 출마 공...
10
SK건설, 카자흐스탄 최초이자 중앙아시아 최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본부 : 대전광역시 서구 월평동 673번지 한밭빌딩 2층
서울본부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신6길 28-9 204호   |  전화 : 02-2679-2007  |  팩스 : 02-2679-2007
등록번호 : 서울, 아03265  |  등록일자 : 2013년 1월 28일  |  발행·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3 한밭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anbattime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