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일보
뉴스문화
최철원 목사/안산새희망교회, 첫 시집, ‘사십을 앞둔 깊은 고독’ 출간‘어디 먼저 길이 있었던가’, ‘누구나 가슴 아픈 사연 하나는 가지고 산다’ 등 모두 67편 실려
김태정 기자  |  hanbatilbo@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8.09  00:32:5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한밭일보 l 경기 안산 새희망교회 최철원(사진) 담임목사가 첫 시집, ‘사십을 앞둔 깊은 고독’을 펴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 시집에는 ‘어디 먼저 길이 있었던가’, ‘누구나 가슴 아픈 사연 하나는 가지고 산다’ 등 모두 67편이 실렸다.

경남 마산 태생인 최 목사는 유원건설, (주)이삭인터내셔널 등 기업체에 근무하다 뒤늦게 목회자의 길을 걸었으며, 이번 시집 발간은 월간 시사문단으로 등단한 후 그동안 쓴 시들을 모은 것이다. 최 목사는 황금찬 시인이 생전에 추천한 마지막 시인으로, 상처를 가진 사람들에게 희망의 물을 붓는 마음으로 시를 써왔다. 이 때문에 그의 시에는 희망과 따뜻함이 주류를 이루고 있으며, 이것은 목회자로서의 그의 삶과도 깊이 연관되어 있기도 하다.

그의 시를 평한 이충재 문학평론가는 최 목사의 시 속에서 “자야 성찰과 사람을 이해하고 영혼을 사랑하며 자연을 사랑하는 순수한 힘을 발견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리고 그를 통해 한국 시단의 희망이 보인다고 덧붙였다. 
도서출판 그림과 책, 가격 10,000원

김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인기기사
1
사랑의교회, 광복절 맞아 구국 산상기도회 개최
2
“서산사랑 상품권” 8월&n...
3
서울시합창단 제122회 ‘신나는 콘서트’
4
"탈북 어린 아이들이 죽기 전에 구해야 됩니다...
5
기하성 꿈꾸는 순복음교회 창립 3주년 감사예배...
6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2019 한강몽...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본부 : 대전광역시 서구 월평동 673번지 한밭빌딩 2층
서울본부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신6길 28-9 204호   |  전화 : 02-2679-2007  |  팩스 : 02-2679-2007
등록번호 : 서울, 아03265  |  등록일자 : 2013년 1월 28일  |  발행·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3 한밭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anbattime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