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일보
뉴스사회
세직선 주대준 대표회장, 탄자니아 김상도 선교사에게 무동력 휴대용 정수기(나쿠아에코텝) 지원- 세직선 대표회장 취임감사 예배 및 ‘무엇이 은둔의 나라 조선을 21세기 하나님이 쓰시는 나라 초일류국가 대한민국으로 바꾸었는가?’란 테마로 열린 북콘서트 수익금을 사모 양절자 선교사를 통해 전달
박신호  |  jaebol@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05  00:14:1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세직선 주대준 대표회장(사진 오른쪽)은 ‘무엇이 은둔의 나라 조선을 21세기 하나님이 쓰시는 나라 초일류국가 대한민국으로 바꾸었는가?’란 테마로 열린 북콘서트 수익금으로 ‘마실 물’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탄자니아 내에서도 오지인 음빙가 지역에서 사역하는 김상도 선교사(사진 가운데)에게 무동력 휴대용 정수기 100대를 지원했다.

세계기독교직장선교연합회(총재 정근모, 대표회장 주대준, 이하 ‘세직선’)는 지난 3월 26일 신임 대표회장 주대준 장로 취임 감사예배 및 북콘서트 ‘이 땅에 묻힌 선교사들이 다 전하지 못한 100년의 이야기’를 개최했다. 세직선 주대준 대표회장은 ‘무엇이 은둔의 나라 조선을 21세기 하나님이 쓰시는 나라 초일류국가 대한민국으로 바꾸었는가?’란 테마로 열린 북콘서트 수익금으로 ‘마실 물’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탄자니아 내에서도 오지인 음빙가 지역에서 사역하는 김상도 선교사(사모 양절자 선교사)에게 무동력 휴대용 정수기 100대를 지원했다.

▲무동력 정수기(나쿠아에코텝)은 물을 깨끗하게 만드는 데 사용되며 주로 물오염이 심한 아프리카 지역에 제공된다. 그동안 파준 우물(개당 3000만원 소요)들이 관리가 제대로 되지 않아서 이런 여과장치(개당 3만원)가 유용하다고 하며 성능이 좋아서 무동력 정수기 1개로 2톤까지 맑고 깨끗한 물을 만들 수 있다고 알려졌다.

탄자니아는 인구 약 5,900만명, 132개 부족으로 형성됐으며, 위생수준이 낙후돼 말라리아, 결핵, 에이즈 등 질병에 걸릴 위험이 매우 큰 나라다. 수도 도도마(Dodoma)에 약 18만명이 거주하고, 김상도 선교사가 거주했던 다르에스살람(Dar es Salaam)에는 약 269만명이 거주한다. 김 선교사는 연세대학교에서 신학과 경영학을 전공하고 한독약품 훽스트코리아 임원으로 은퇴했으며, 75세 되던 해인 2015년 10월 탄자니아 연합대학교(The United African University of Tanzania) 경영학과에 부임했다.

▲탄자니아 김상도 선교사(가운데)가 미혼모들에게 생필품 옥수수를 전달하고 있다.

탄자니아는 낙태는 금지돼 있지만, 임신, 출산, 육아, 성교육 등이 이뤄지지 않아 15세 미만 미혼모가 매우 많다. 김 선교사는 탄자니아 연합대학교 행정·재정담당 부총장으로 근무하던 2017년 현실적으로 부족한 간호사나 조산사를 양성할 필요성을 느껴 다르에스살람에서 1,200km 떨어진 탄자니아 내에서도 오지인 음빙가에 정착해 간호대학을 설립하기로 결정했다. 의료선교사 2명이 주축이 돼 2019년 9월 개교를 목적으로 탄자니아 정부에 음빙가 간호대학 설립허가를 신청했으며, 현재 학장 1명, 교수 6명, 행정요원 5명 등을 모집 중이다. 건축비용의 절반인 2만 달러는 미국의 익명 독지가가 지원했다.

▲탄자니아 음빙가 간호대학 신축현장 사진

간호사 과정 2년, 조산사 과정 3년, 수강인원 30명(남자 10명, 여자 20명)으로 진행하며, 현재 탄자니아 정부로부터 재정지원을 받지 않고 후원금으로만 운영 중이지만, 향후 수강료는 기숙사비, 식대, 실습비 포함 150만 실링(약 80만원)을 받을 계획이다. 아울러 직업교육(미싱)과 돌봄교육(육아) 및 미혼모들의 경제적 자립을 지원할 미혼모 돌봄센터(해피홈) 설립도 추진 중이다. 염소 암·수 10마리씩 분양해 새끼를 늘려가는 방식의 빈곤탈출프로그램도 진행한다. 또 멜라닌 합성의 결핍으로 피부색소가 감소돼 백색피부를 가졌다는 이유로 탄자니아에서 차별대우를 받는 선천성 유전질환인 알비노(albino) 환자 돕기 운동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탄자니아 김상도 선교사가 탄자니아 알비노 환자돕기 운동을 하고 있다.

한편, 세직선 주대준 대표회장은 “선교사가 설립한 고아원에서 자라면서 학비와 고아원 운영비를 후원해 준 미국 크리스천 후원자들에게 평생 사랑의 빚을 지고 살고 있다”면서 “예수생명과 사랑을 지닌 열방의 선교사 돕기에 올인 하기 위해 먼저 위생수준이 열악해 ‘마실 물’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탄자니아에서 사역하는 김상도 선교사님께 세균, 박테리아, 대장균, 살충제 등을 99.9% 제거해 폐수를 식수로 전환시키는 나노기술이 접목된 무동력 휴대용 정수기(나쿠아에코텝) 100대를 지원하는데 이날 북콘서트 수익금(300만원)을 사용했다”고 밝혔다.

▲세직선 주대준 대표회장이 ‘이 땅에 묻힌 선교사들이 다 전하지 못한 100년의 이야기’ 북콘서트 수익금으로 무동력 휴대용 정수기 100대를 마련해 탄자니아 김상도 선교사 부인 양절자 사모에게 전달하고 있다.
박신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인기기사
1
사랑의교회, 광복절 맞아 구국 산상기도회 개최
2
“서산사랑 상품권” 8월&n...
3
서울시합창단 제122회 ‘신나는 콘서트’
4
"탈북 어린 아이들이 죽기 전에 구해야 됩니다...
5
기하성 꿈꾸는 순복음교회 창립 3주년 감사예배...
6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2019 한강몽...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본부 : 대전광역시 서구 월평동 673번지 한밭빌딩 2층
서울본부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신6길 28-9 204호   |  전화 : 02-2679-2007  |  팩스 : 02-2679-2007
등록번호 : 서울, 아03265  |  등록일자 : 2013년 1월 28일  |  발행·편집인 : 김태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태정
Copyright © 2013 한밭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anbattimes@naver.com